Top

제  목    :    Lateral medullary infarction 에 의한 동측 편마비: MRI 병소 연구
작성자 관리자
등록일 2018년 01월 30일 23시 15분 21초 조회 1,724

Lateral medullary infarction 에 의한 동측 편마비: MRI 병소 연구

1946년 Opalski 에 의해 Wallenberg syndrome 환자에서 동측 편마비(ipsilateral hemiparesis)가 처음 보고되었고, 그 기전으로 추체로(pyramidal tract) 교차(decussation) 후 병변에 의해 동측 편마비가 발생한 것으로 추측되었다. 이 후 연구들에서는 lateral medullary infarction 환자에서 나타나는 동측 감각계 이상(ipsilateral sensory symptoms of limbs), 동측 운동 실조(ipsilateral limb ataxia)에 의해 동측 편마비가 발생할 수 있다고 제시되었다. 이 연구에서는 MRI 병소를 연구하여 위 세 가지 기전의 가능성을 조사하였다.

1998~2011년 13년간 lateral medullary infarction 으로 입원한 급성 뇌경색 환자 32명을 조사하였다. 7명에서 동측 편마비, 25명에서 반대측 편마비가 발생하였다. 모든 동측 편마비 환자(7/7)와 12명의 반대측 편마비 환자(12/25)에서 lower medulla 에 병소가 위치했다. Lower medulla 에 위치한 병소가 cervico-medullary junction 까지 확대된 경우는 동측 편마비 환자 7명중 4명(4/7), 반대측 편마비 환자 12명중 1명(1/12) 이었다. 동측 감각계 이상은 2명의 동측 편마비 환자(2/7)와 3명의 반대측 편마비 환자(3/25)에서 발견되었고, 동측 운동 실조는 동측 편마비 환자의 57%, 반대측 편마비 환자의 60%에서 발견되었다(Table 1). 동측 편마비, 반대측 편마비 환자의 MRI 병소를 비교해 보면 추체로 교차 후 병변(post-decussating pyramidal tract damage)에 의한 동측 편마비가 동측 감각계 이상이나 동측 운동 실조에 의한 동측 편마비보다 더 가능성 높은 원인으로 생각된다.

Ipsilateral hemiparesis in lateral medullary infarction: Clinical investigation of the lesion location on MRI (Uemura et al., Journal of the Neurological Sciences 2016;365:40-45)



번호 제목 작성자 조회 ↓ 등록일
810 급성기 뇌졸중에서 GABAA a5 길항제에 의한 신경학적 회복과 뇌... 관리자 106 2018-11-27
809 만성기 뇌졸중 환자에서의 상지 운동 기능 회복에 대한 미주신... 관리자 124 2018-11-20
808 두개내 동맥경화와 동맥박리에 따른 뇌경색 예후 비교 연... 관리자 167 2018-11-13
807 뇌동맥류 파열에서의 니코틴의 역할 관리자 221 2018-10-30
806 뇌졸중 후 motor recovery 에 대한 dextroamphetamine 효과 ... 관리자 216 2018-10-29
805 대형 동맥 경색을 이용한 대뇌 피질 대뇌 동맥 영역의 매... 관리자 335 2018-10-10
804 뇌졸중 후 자연회복된 마우스에서 RNA-시퀀싱 분석을 통한 운동... 관리자 986 2018-09-28
803 뇌졸중으로 인한 dysphagia 환자에서 조기 decannulation ... 관리자 897 2018-09-27
802 중증의 심혈관 질환 위험이 있는 환자의 초기 혈관 사건 위험을 ... 관리자 1,363 2018-09-10
801 N-Acetylcysteine derivatives의 뇌경색 보호효과 관리자 1,887 2018-08-30

작성 목록

Gets the previous 10 pages. Go to previous page. [1] 2 3 4 5 6 7 8 9 10 Go to next page. Gets the next  10 pages.



대한뇌졸중학회
VeriSign